main

Home > 재단소식 > 재단소식

재단소식
  • 공지사항
  • 재단소식

2003년 이전 게시판 보기

제목 Korea CQ - 다니엘 메이란 부루벨코리아 회장 ‘코로나 시대의 럭셔리의 향방’ 특강 후기
글쓴이 webmaster 조회 238 등록일 2021.04.01

안녕하십니까 Korea CQ 회원 여러분, 

 

3 9, 쿠웨이트 대사관저에서 Daniel Mayran 부루벨코리아 회장님의코로나 시대의 럭셔리의 향방포럼이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H.E. Bader Mohammad AlAwadi, H.E. Philippe Lefort, H.E. Chafik Rachadi, H.E. Hazem Fahmy, Daniel Mayran, Christian Marcos, Erwan Vilfeu, Brian Harris, 황해령, 김명자, 고영하, 박해원, 박홍서, 이승규, 박재우, 권준모, 최보윤, 최정화, Didier Beltoise, 박수정님이 참석하셨습니다. 


 



 

 

쿠웨이트 대사님께서는 참석하신 모든 분들께 분들을 따뜻하게 환영하며 감사 인사를 전하셨고, 전날 3 8일 국제 여성의 날을 기념해 참석하신 여성 회원 모두에게 꽃을 선물하셨습니다. 이어 아름다운 쿠웨이트 영상을 보고, 회원 분들의 좋은 소식을 공유했으며, 토크에 앞서 대사님께서 정성껏 준비해주신 쿠웨이트식 만찬으로 풍부한 저녁 시간을 보냈습니다.

 



 

식사 후, 럭셔리 업계 대부로 불리는 다니엘 메이란 Bluebell Korea 회장님의 '코로나 시대의 럭셔리의 향방' 토크가 진행되었습니다. 

 

 

다니엘 메이란 회장님은 부루벨 코리아 회장이자 럭셔리 비즈니스 인스티튜트 (LBI) 창립자이시며, 한불상공회의소 부회장으로도 활동하고 계십니다. 이 외 아시아 면세점 전무 이사와 에어프랑스의 마케팅 담당 부회장을 역임하셨습니다. 

 

 

강연을 통해 코로나가 한국 럭셔리 시장에 어떤 변화를 초래했는지, 그리고 앞으로 어떻게 바뀔지에 대해 들었습니다. 

 



 

강연이 끝난 후 회원 분들의 열띤 Q&A 시간이 이어졌습니다 

 

 



회원분들을 위해 유익한 강연을 해 주신 Daniel Mayran 회장님과 회원 분들을 위해 모임을 열어주신 H.E. Bader Mohammad AlAwadi 대사님, 그리고 참석자 전원 선물로셀더마 언더마스크를 준비 해 주신 박해원 대표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또한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참석하시어 자리를 빛내주신 회원 분들과 통역을 도와주신 박수정 통역사님에게도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Korea CQ 김미정 올림

 

더 많은 사진은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https://photos.app.goo.gl/V4FQXdHXgKAaCzA98



코로나 시대의 럭셔리의 향방’ – 다니엘 메이란 부루벨코리아 회장

 

 

미래에는 역사 몇 경제와 관련된 기록은 코로나 이전세계에 대해 이야기 할 것입니다.

 

지금 우리는 세상이 어떻게 이전으로 재개할지에 대해 생각할 것이 아니라, 앞으로 우리가 어떻게 새로이 발전할 방법을 시급히 알아내야 합니다.

 

팬데믹이 초래한 또 하나의 결과는 바로 불균형입니다.

 

중국의 경우 7.3%의 산업 생산 흑자를 보였고, 그에 비해 세계 경제는 20조 달러의 부채로 2020년을 마감했습니다.

미국은 몇십년 전 까지만 해도 세계 경제의 40%를 차지했지만, 오늘날에는 24%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불균형, 특히 경제적 균형과 아시아의 소비 습관은 코로나와 변이 바이러스로 인해 가속화 되었습니다.

 

해외 여행의 제한 또한 소비 습관에 영향을 미쳤습니다. 2019년에 210억 달러에 달했던 면세 쇼핑은 소비자들을 여행 시장에 소비하도록 유도했을 것 입니다.

 

럭셔리 또한 지속 가능성을 점점 더 고려함으로써 개념 측면에서뿐만 아니라 상업적 전략 및 신기술 통합 측면에서도 진화를 하게 될 것입니다.

 

럭셔리의 정의를 봅시다. 럭셔리란 특별한 물건이 특별한 디자이너, 또는 장인이 만들어 특별한 방법으로 판매되어야 하는 제품입니다.

 

한국 럭셔리 시장에 코로나는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까요?

 

먼저, 격리만 없었다면 좋은 수준의 소비를 보았을 것입니다. 특히 럭셔리 부문은 오늘날 매출의 30%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또한 한국은 디지털 서비스와 전통적인 대면 서비스를 통합하기 위해 수년 동안 다양한 시도를 해온, 가장 연결된 국가 중 하나인 점을 기억해야 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계적으로 어려워진 경제 환경은 명품 시장에서 전통적인 고객 수의 감소로 이어졌고, 앞으로도 계속될 겁니다. 결국 고객 수는 줄지만 가격은 더 높아지게 될 수 밖에 없겠지요.

 

한국의 사회 구조를 보았을 때 럭셔리 분야는 원래의 위치를 ​​되 찾을 것으로 예상 할 수 있습니다. 특별한 고객들을 위한 특별한 제품, 그렇지만 앞으로 구매력이 높은 고객들을 위한 것이 될 겁니다.

 

한가지 더 주목할 점은 큰 그룹에 속해있지 않은 특정 브랜드들은 이미 파산 신청을 한 점입니다.

 

아울러, 가격 인상으로 인해 브랜드들은 특히 더 많은 고객을 상대하는 전자 상거래 기반으로 한 마케팅과 더욱 정교한 CRM(고객관계관리)을 통해 상업 전략을 더 개발해야 될 것입니다. 또 상품에 대한 지식과 고객 응대 측면에서 매장 내 서비스의 품질을 강화해야 됩니다.

 

마지막으로, 럭셔리 시장의 구조 조정은 단기적으로는 매장의 폐쇄를 초래할 것이며, 결국 디지털의 계속된 강화로 소매장들이 타격을 입을 수 밖에 없습니다. 

 

이번 팬데믹을 통해 주목을 하게 된 두 개의 시장이 있습니다.

 

하나는 매출이 증가하고 있는 프리미엄부문입니다. 일부 브랜드의 파산으로 큰 변화도 생기겠지만, 동시에 현 상황에서 버틸 수 있었던 브랜드들이 특히 럭셔리소비자들의 이전으로 매출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또 하나는 일명 중고시장의 발전입니다. 한국에서만 보아도 30% 이상 성장하여 약 60억 달러에 이르렀습니다. ‘중고시장 발전의 이유는 경제적인 측면 뿐만 아니라, 브랜드에 대한 충성도, 지속 가능성, 새로운 소비자의 유입, 그리고 이 시장은 겨냥한 매장과 웹사이트의 개발과 같은 다양한 영향이 있습니다.

 

럭셔리에 대한 저의 정의로 돌아가서, 그것이 뛰어난 디자이너가 만든 뛰어난 제품 및 / 또는 예외적 인 방식으로 판매되어야하는 뛰어난 장인 정신, 디지털 방식으로 그리고 특권을 가진 고객을 환영하여 예외적 인 판매를 유지하는 방법입니다. 한국과 세계에서 우리 앞에 놓인 새로운 도전이 될 것입니다.

 

럭셔리에 대한 제 정의로 돌아가볼까요? 럭셔리란 특별한 물건이 특별한 디자이너, 또는 장인이 만들어 특별한 방법으로 판매되어야 하는 제품입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모두, 구매력을 가진 소비자를 어떻게 유지할 수 있을까요. 한국과 세계가 앞으로 맞이할 과제입니다.

 

 

 



Q&A 

 


Q. 럭셔리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의 연령대가 점점 낮아지고 있는 것 같은데요. 진짜로 그런지, 그리고 럭셔리 시장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 궁금합니다. 

 

A. 맞습니다. 럭셔리를 구매하는 젊은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는데, 그들에게는럭셔리란 조금 다릅니다. , 럭셔리도 이제 여러 분류가 있다는 것이지요. 50세 이상의 고객은 조금 더 전통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그들은 럭셔리 브랜드의 패션, 액세서리 등을 주로 구매하지요. 반면 젊은 층은 전자제품과레저를 찾습니다. 예를 들어, 레저 브래드인룰루레몬을 다들 아실겁니다. 정말 많은 젊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브랜드인데, 룰루레몬은 럭셔리 까지는 아니고, ‘프리미엄에 더 가깝습니다. 젊은 사람들은 럭셔리 브랜드 보다는 프리미엄 브랜드를 더 구매할 것 같습니다. 

 

 

 

Q. MZ세대는 럭셔리 제품을 실제로 얼마나 구매하나요? 럭셔리 제품을 구매할만한 제품 구매력이 있나요? 

 

A. 오늘날의 20-30대가 럭셔리 매출의 17~18%를 차지합니다. 정말 놀라운 수치지요. 

 

 

 

Q. 모조품 문제에 대해 이야기 해주실 수 있을까요? 


A. 한국에서 처음 일을 하기 시작했을 때, 5년정도 동안 제 주요 임무 중 하나가 바로 모조품이었습니다. 한번은 친구 몇 명과 저녁을 먹으며 모조품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 친구들이 삼성에 대해 이야기 하기 시작해 놀랐던 기억이 나네요. 모조품은 럭셔리 분야 뿐만 아니라 삼성과 같은 전자 브랜드에도 생기고 있습니다. 삼성에는 심지어 모조품이 어디에서 생산되고 있는건지 조사하는 사람들이 따로 있을 정도인데요, 저는 앞서 말씀드렸다시피 5년동안 모조품과 관련된 일을 했었습니다. 당시에도 진품과 모조품이 정말 전문가도 구분하기 어려울 정도로 똑같이 만들어 진 것을 보고 놀랐던 기억이 나요. 루이뷔통에서 모조품 체크를 하는 담당자가 2명이 있었는데, 하루는 한명이 루이뷔통 백을 하나 들고 와 저한테 보여주며, 일반 고객은 정말 구분을 할 수 없는 모조품이라고 했었습니다. 

 

이 이슈는 정말 큰 문제가 되고 있는데요, 1990년도에는 시장의 루이뷔통 제품 중 4%가 모조품이었는데, 지금은 10%나 됩니다. 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1990년도에 비해 오늘날 루이뷔통의 생산량이 100배는 더 될겁니다. 

 

럭셔리 브랜드들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지만, 불가능해요. 

 


 

Q. 정말로 럭셔리 제품을 더 많이 구매하는 것 인가요, 아니면 대체 효과인가요? 예를 들어, 지난 해에 한국은 해외 여행이 줄어 사람들이 여행을 갔었을 돈으로 럭셔리 제품을 많이 샀습니다. 그러면 럭셔리 제품의 매출은 오르겠지만, 여행을 통해 얻을 수 있었던 매출을 메꿀 수는 없을지도 모릅니다. 

 

또 코로나 이전부터도 불평등이 존재했는데, 코로나 이후 더 심해진 것 같습니다. 현재 시장을 보면 어떤 브랜드는 번창하고 있는 반면, 어떤 사업들은 파산을 하고 있지요. 


 

 

A. 이 현상은 코로나가 만든 것은 아니고, 코로나는 불평등이 가속화 된 요인 중 하나입니다. 문화적, 사회적인 문제이지요. 한국은 패션을 선두하는 나라가 되고 있습니다. 한국인들의 브랜드와 물품 가격대에 대한 지식은 정말 놀랍습니다. 한국인들이 물품의 퀄리티에 영향을 끼치고 있다는 것은 팩트 입니다. 

 

또 한가지 현상을 이야기 하자면, 20년 전 우리는 소비 사회 속에 살고 있었습니다. 20년 전에는 여성은 샤넬백, 루이뷔통백, 디올백 등은 필수로 있어야 했지요. 하지만 요즘 사람들이 원하는 것은마지막샤넬백, ‘마지막루이뷔통 백 등 입니다. 소비 사회에서신제품소비 사회로 가고 있습니다. 

 

인천 구역에 준비하고 있는 프로젝트에 대해 말씀 드리겠습니다. 몇 년 전, 인천에 파라다이스 시티가 개관했지요. 호텔과 카지노를 열었습니다. 2026년이면 인천 구역에 5개의 새로운 프로젝트가 생길 것 입니다. 하나는 2023년에 열릴 ‘Inspire 호텔인데, 파라다이스 시티보다 10배는 더 클 예정입니다. 카지노만 파라다이스 시티의 것 보다 3배는 클 예정이지요. 파라다이스 시티는 730개의 객실이 있으며, Inspire 2100개가 있을 예정이고, 14000명의 사람이 모일 수 있는 홀도 있을 예정입니다. 5년 안에 인천 구역에 50000개의 호텔 객실이 생길 예정입니다. 이렇게 인천에 많이 생기는 이유는 사람들이 나라에 조금씩 더 길게 머물게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도 언젠가는 여행을 다시 하게 될 텐데, 미래에는 비즈니스 여행을 줄고 여가를 위한 여행을 다시 증가할 것 입니다. 

 

, 각 나라 사람들이 본인 나라의 시설들을 더 이용하려 할 것 입니다. 나라에서 매력적인 새로운 공간을 만들어 사람들이 보러 갈 수 있게 열 것이고, 그러면 사람들이 해외를 가지 않고 본인 나라에 더 머물겠지요. 이런 현상은 한국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일어나고 있습니다. 프랑스도 그런 리조트를 많이 만들고 있습니다. 

 

 

 

Q. 저는 대중을 대상으로 하는 모바일 게임 산업에 있습니다. 저희의 디지털 상품의 가격을 올릴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기한을 두고 한정판매를 하거나, 특별한 기능을 주는 것 뿐입니다. 

 

럭셔리 브랜드에서는 사람들의 구매 욕구를 어떻게 일으키나요? 일부 럭셔리 브랜드들은 디지털 굿즈와 콜라보레이션을 한 것으로 알고있는데, 효과가 있나요? 

 


A. 브랜드 이름에 따라 달라집니다. 주로 잘 알려진, 유명한 브랜드를 선택하는데, 펜디랑 최근에 디올도 비슷한 콜라보레이션을 한 것으로 알고있습니다. 그 정도의 인지도가 없는 브랜드와 하면 과연 효과를 볼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한가지 예시를 이야기 하겠습니다. 바로젠틀몬스터브랜드 인데요. 젠틀몬스터는 지금 세계적으로 잘 알려진 브랜드이지요. 어떻게 그렇게 잘 알려지게 되었을까요? 그저 안경을 판매하는 것 뿐인데요. 젠틀몬스터의 대표는 초기크리에이티브 CEO’ 중 한명이었습니다. 젠틀몬스터의 제품, 즉 안경을예술과 연결하기 시작했지요. 그 연결고리 덕분에 일반 안경에서 특별한 제품으로 브랜드가 업그레이드가 되었습니다. 제품을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서는 특별한 환경을 만들어야 합니다. 


또 하나의 예로 네스프레소를 볼 수 있습니다. 네스프레소 캡슐 커피와 머신 입니다. 그 외에는 아무것도 없어요. 하지만 네스프레소는 프리미엄 브랜드입니다. 바로 제품 주변 환경을 특별하게 만들고 있기 때문이지요. 네스프레소를 구매한다는 것이 어떤 의미인지, 이미지를 만들었습니다. 고객이 특별한 것을 구매한다는 이미지를요. 

 

주변 환경을 어떻게 바꿀 수 있을지 찾아보세요. 그것이 성공의 핵심이 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네스프레소는 서비스 퀄리티에도 많은 투자를 했습니다. 네스프레소 매장을 가면 고객은 특별한 서비스를 받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9 Korea CQ - 6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7.09 92
248 Korea CQ - 박준형 키이스 스튜디오 대표 ‘자기PR 시대, SNS 마케팅 - 스마트폰으로 사진 잘 찍는 방법’ webmaster 2021.07.05 100
247 Korea CQ - 5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6.03 161
246 Korea CQ - 문소영 코리아중앙데일리 문화에디터 '그림을 통해 본 경제 역사’ webmaster 2021.05.12 204
245 Korea CQ - 4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5.06 154
244 CICI Korea 2021 webmaster 2021.04.19 161
243 Korea CQ - 3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4.01 214
» Korea CQ - 다니엘 메이란 부루벨코리아 회장 ‘코로나 시대의 럭셔리의 향방’ 특강 후기 webmaster 2021.04.01 238
241 문화소통포럼 CCF 2020 webmaster 2021.04.01 195
240 Korea CQ - 2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3.05 206
239 Korea CQ - 이승규 스마트스터디 공동창업자 '핑크퐁의 글로벌 성공 전략’특강 후기 file webmaster 2021.02.24 199
238 Korea CQ - 1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1.02.05 240
237 Korea CQ – 제롬 김 IVI 사무총장 ‘코로나 시대속 독감’ 특강 webmaster 2021.02.05 211
236 Korea CQ – 마술로 세계와 소통하는 권 에드, 특별 매직 퍼포먼스 webmaster 2021.02.01 260
235 Korea CQ - 11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0.12.07 352
234 CICI-Korea CQ 여름맞이 총동문 모임 webmaster 2020.11.27 405
233 Korea CQ – 올리비에 무루 아지앙스코리아 대표 ‘디지털 마케팅’ 특강 webmaster 2020.11.27 494
232 Korea CQ - 10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0.11.02 315
231 Korea CQ - 9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0.10.05 430
230 Korea CQ - 7월 뉴스레터 file webmaster 2020.08.04 483

HOME SITEMAP CONTACT US ENGLISH goMain instagram facebook youtu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