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

Home > 재단소식 > 공지사항

재단소식
  • 공지사항
  • 재단소식

2003년 이전 게시판 보기

제목 최정화 랑데부 '유별난(?) 달리의 몽환적 작품세계와 뮤즈였던 아내 갈라에 대한 사랑 이야기! Dreamlike world of Dali! Music by Pink Floyd 빛의 시어터'
글쓴이 webmaster 조회 383 등록일 2023.08.22
첨부파일

치즈처럼 흘러내린 시계에서 분침이 째각째각 움직이며, 머리카락과 드레스 자락이 꽃잎처럼 휘날리며 그림 속의 여인이 윙크 하네요. 우리가 미디어아트 공간으로 들어가지만, 달리의 작품을 통해 상상 속으로 들어가는 듯한 몽환적인 경험을 했답니다.


'달리, 끝없는 수수께끼!' 상상의 경계를 넘나드는 달리의 개막식 프리미어에 다녀왔어요.


꿈과 환상, 비현실적인 모습을 현실 세계와 결합시키는 달리의 아트에 또 한 번 빨려들어갔답니다!


몰입형 경험으로 달리의 꿈과 무의식 속에 들어온 것 같지만, 우리 눈과 감각이 살아 있어서 상상과 현실이 완전히 다른 두세 개의 양면성이 동시에 존재하는 그런 신기루 같은 공간으로 들어가는 유니크한 순간을 체험했어요.


빛의 시어터를 좋아하는 이유 중 하나는 들어가는 순간부터 꿈 속의 세계로 빠져들어가는 거죠.

이번 전시는 빛의 시어터 개관이후 2번째 전시인데 핑크 플로이드 음악과 어우러져 가히 환상적

이었답니다.


국내 최초로 극장식 쇼를 선보였던 워커힐 시어터가 2022년에 '빛의 시어터'로 새롭게 오픈한 이후 미디어 아트를 만끽하는 압권의 문화복합공간이 되어 한국 알리기 활동에 종종 찾는 핫플이랍니다.


작년 이곳에서 했던 '구스타프 클림트, 골드 인 모션' 전시도 정말 보며 감동 했는데, 이번 전시를 보면서도 역시 계속 탄성이 나왔답니다.


또 '가우디, 상상의 건축가'전시도 같이 진행이 되고 있는데요, 가우디의 특별한 작품들 역시 만나볼 수 있는데 영상을 통해 같이 볼까요?

I was invited to the opening of the 'Dali: The Endless Enigma' exhibition!


I really like the Theatre des Lumieres because you can have a truly immersive experience and it feels like walking into a dream. This new exhibition is the 2nd since the opening of the theatre, and it was marvelous with the harmony of the music by the English rock band Pink Floyd.


The Walkerhill Theater was Korea's first commercial performance venue, and reopened as the Theatre des Lumieres in 2022, and has since become an amazing cultural complex which I come to as often as I can and also for events to introduce Korea.


I was really moved by the 'Gustav Klimt: Gold in Motion' exhibition last year, and this year's new exhibition also rendered me speechless.


The theater is also showing the 'Gaudi, The Architect of the Imaginary' exhibition as well, where you can see the unique and special works by Antoni Gaudi.


Let's see together through the video!


https://youtu.be/9B_S_dl7kXc


[랑데부] 달리.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CCF 2024, ‘New Korea 아이디어’ & ‘AI가 생성한 한국 이미지’ 공모전! updatefile webmaster 2024.04.23 164
CICI 연구원 채용공고 webmaster 2022.05.30 3847
한국이미지커뮤니케이션연구원 '최정화 랑데부' 유튜브 제작/편집자 채용 webmaster 2021.06.11 4749
K-Style, 한국인의 라이프 스타일, 책 구매 안내 file webmaster 2017.04.10 8842
Cs가 함께 할 호스피탈리티 분야 인재를 찾습니다 webmaster 2015.06.15 11289
371 최정화 랑데부 '올어바웃 국가비! 영국남자 조쉬와 첫만남 언제, 어떻게? 한복입고 버킹엄궁 찰스왕 알현' file webmaster 2024.04.19 46
370 최정화 랑데부 '우리 삶을 변화시킨 이 3개의 공통점은? 인터넷, 스마트폰, 챗GPT!' file webmaster 2024.04.12 70
369 최정화 랑데부 '싱어송 라이터 유발이! 마담꾸꾸? 재즈, 샹송에 동요까지? 왜 유발이일까? Jazz, Chanson & Children's songs? Interview with U.BAR.E' file webmaster 2024.04.05 98
368 최정화 랑데부 '북미의 파리! 완전 내 취향(?) 저격한 여기? 앗~ 23000kg 링도 들어올리고 1000여개 바비(?)도 보고 Paris of North America? Montreal!' file webmaster 2024.04.03 100
367 최정화 랑데부 '로망이 통역? 필수영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 AI 영향과 통역 전망? 대우가 어떻길래?' file webmaster 2024.03.22 165
366 최정화 랑데부 '올어바웃 임윤찬! 어떻게 클래식 아이돌이 됐을까? 영감은 어디서? 열광적인 환호 이어지는 기립박수!' file webmaster 2024.03.15 153
365 최정화 랑데부 '왜 '이건희 컬렉션' 한국 미술계를 떠들석하게 했나? 영국대사관저 비밀(?)' file webmaster 2024.03.08 240
364 최정화 랑데부 '최연소 첫성소수자 프랑스총리! 어떻게 민심 홀렸나? 소통 비결?' file webmaster 2024.03.07 207
363 2023년 한국이미지커뮤니케이션연구원 결산 회계 보고 file webmaster 2024.03.04 156
362 최정화 랑데부 ''도깨비' 촬영한 그 곳?! 왜 머스트 비짓 플레이스일까? 일몰과 야경 핫플! 살아있는 캐나다 퀘벡 여행!' file webmaster 2024.02.23 215
361 최정화 랑데부 '세트로 시키는게 더 득이 되나? 커피 값으로 목돈을 만든다구? 일상에서 써먹는 재테크? 김나영샘 인터뷰!' file webmaster 2024.02.16 275
360 최정화 랑데부 '프랑스 친구들 숨겨진 끼 폭발(?)한 프렌들리 디너! Friendly Dinner - showing hidden talents of friends! 미쉐린급 쉐프+ 스타 피아니스트' file webmaster 2024.02.15 318
359 최정화 랑데부 '대체 뭐길래 한국인 외국인 모두 찾을까?! 루이비통 회장, 바이든, 빈살만 왕세자까지! 채율 이정은 대표 인터뷰!' file webmaster 2024.02.08 305
358 최정화 랑데부 '한국에 이런 데가 있다니! 살아 움직이며 세월을 머금은 이곳, 타임머신을 타고 과거로 돌아가 하루를' file webmaster 2024.01.26 329
357 최정화 랑데부 '왜 머스트 고 시상식인가? 찡한 감동과 재미 믹스! 임형주 공연 압권! 현장 후끈 열기!?' file webmaster 2024.01.19 292
356 최정화 랑데부 '왜 한국이 미래일까? 전세계에서 들어오는 프로젝트 어떤 기준으로 픽업하나?' webmaster 2024.01.12 308
355 최정화 랑데부 '한국 랜드마크 설계한 건축 거장 마리오보타! 한국이미지 징검다리상 수상소감?' webmaster 2024.01.12 319
354 최정화 랑데부 '누가 한 말일까? "살림은 남자가 해야돼!" "몰랐어?" 왜 같이 있으면 즐겁지? 아침 시작을 어떻게 하길게 에너지가 뿜어나오지' webmaster 2024.01.12 293
353 최정화 랑데부 '왜 여기가 미국의 터질듯한 심장? 사람이 이리로 몰리는 이유? 맞닥드린 벌거벗은 카우보이에 또?' webmaster 2024.01.12 277

HOME SITEMAP CONTACT US ENGLISH goMain instagram facebook youtube